현재위치 : > 뉴스 > 문화 > 전시

몽환적이고 신비로우며 천진난만한 수중사진들, 제나 할러웨이 첫 단독 전시회 '판타지'

입력 2015-07-03 20:18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zenaholloway
수중 전문 사진작가 제나 할러웨이가 국내 첫 단독 전시회 ‘판타지’를 연다.(사진제공=예술의전당)

 

브릿지경제 허미선 기자 = 물속 피사체들은 지상에서는 표현할 수 없는 몽환적이고 신비로우며 독특한 아름다움을 발산한다. 수중 촬영의 대가 제나 할러웨이(Zena Holloway)가 국내 첫 단독 전시회 ‘제나 할러웨이 사진전 - the Fantasy’(이하 판타지)를 갖는다.

스쿠버다이빙 강사로 일하며 물속 아름다움에 눈뜨기 시작해 세계적인 수중 전문 포토그래퍼로 자리매김한 그의 그의 수중 사진 200여점을 만날 수 있다.

영국의 동명 판타지 소설 삽화 시리즈 ‘워터 베이비(The Water Babies)’, 모델과 스타일리스트, 메이크업 아티스트 등 전문가들이 14시간 동안 만들어낸 1468장 중 선택받은 한장 ‘슬리핑 뷰티(Sleeping)’, 하얀 포말에 안기거나 그 사이를 유유히 헤엄치는 천진난만한 아이들을 담은 ‘베이비 스위밍(Baby Swimming)’ 등 그의 20여년 작품 활동이 총망라된다.

고요하지만 좀체 예측할 수 없는 아름다움을 만들어내는 제나 할러웨이의 ‘판타지’는 3일부터 9월 7일까지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제7전시실에서 열린다.

허미선 기자 hurlkie@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협력사 배너광고

  • 평택시청
  • 대전광역시청
  • 한국원자력환경공단
  • 신세계 이마트
  • LG전자
  • 광주광역시청
  • 경기주택도시공사
  • 용인시청
  • 삼성전자
  • 김해시청
  • 합천군청
  • 밀양시청
  • 인천대학교
  • 현대강관
  • 화성시청
  • 엑스코
  • 포천시청
  • 경기관광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