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문화 > 이슈&이슈

적재 "박보검, 그렇게 잘생긴 사람 처음 봐"

입력 2019-08-30 22:1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적

가수 적재가 '비긴어게인'에 출연하자 박보검과의 일화가 재조명되고 있다.

적재는 박보검이 부른 '별 보러 가자'의 원곡자.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에 출연했을 당시  적재는 "박보검 씨가 워낙 잘 불러줬다. 그 곡을 녹음하는 날 만났는데 그렇게 잘생긴 사람 처음 봤다. 키도 엄청 크더라. 깜짝 놀랐다"고 전했다. 

그는 "그 때 제가 머리가 길어서 5대5 머리를 하고 있었는데 그 날 박보검 씨가 똑같은 머리를 하고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적재는 가수들의 뮤지션으로 사랑받고 있으며 기타리스트로도 활동 중이다. 

김용준 기자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세종시청

남양주시의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