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문화 > 방송 · 연예

박보검, tvN '청춘기록' 출연 검토…여주인공 후보는 박소담

입력 2019-12-13 14:4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박보검
사진=연합
배우 박보검이 tvN 새 드라마 ‘청춘기록’ 출연을 검토 중이다.

13일 박보검의 소속사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복수의 매체에 “박보검이 내년 방영 예정인 tvN 새 드라마 ‘청춘기록’ 출연을 제안받고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청춘기록’은 모델계를 배경으로 하는 청춘의 성장통을 담으며 SBS ‘닥터스’, ‘사랑의 온도’를 쓴 하명희 작가의 신작이다. tvN ‘비밀의 숲’,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을 연출한 안길호 감독이 지휘한다.

앞서 박소담이 여주인공 안정하 역할을 제안받고 검토 중이다. 두 사람의 안방극장 호흡을 보게 될지 기대감을 모은다.

방송은 2020년 5월 예정이다.


이종윤 기자 yagubat@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협력사 배너광고

  • 평택시청
  • 안양시청
  • 세종특별자치시의회
  • 대전광역시청
  • 한국원자력환경공단
  • 화성시의회
  • 신세계 이마트
  • LG전자
  • 광주광역시청
  • 경기주택도시공사
  • 용인시청
  • 삼성전자
  • 김해시청
  • 합천군청
  • 밀양시청
  • 인천대학교
  • 현대강관
  • 화성시청
  • 엑스코
  • 포천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