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부동산 > 부동산 뉴스

상가의신·D&T홀딩스, 파주 운정신도시 ‘노포 컨셉’ 사업설명회 개최

입력 2020-08-27 15:1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월드타워9차 현장 조감도. (상가의 신)
월드타워9차 현장 조감도. (상가의 신)


상가의신(대표 권강수)과 D&T홀딩스(대표 이봉현)는 예비점주를 대상으로 백년가게 및 노포 콘셉트 점포 위탁운영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엄선해 ‘백년가게 육성사업’에 선정된 수십년의 노하우를 간직한 다양한 외식업체가 참여해 오랜 기간 장인들의 정성과 손맛을 지켜온 노포의 매장이 입점한다.



이번에 선점 가능한 업체들은 만석장, 히노야마, 춘천옥, 타비함박, 연희단팥죽, CAFE THIN, 덕자네 방앗간, 핏제리아오, 옛날마차, 발재반점 등으로 유명도와 특색을 함께 갖춘 브랜드들이 참여해 참여자들의 관심을 높일 것으로 보인다.

사업설명회 관계자에 따르면 우선 1차 심사로 20명을 선발해 현장실습 교육을 하고 수료 후 2차 심사로 점주 후보를 결정한다. 대상자 선정 기준은 외식 경험 여부, 초기자본, 서비스 마인드, 교육참가 태도 등이다. 2차 심사까지 통과하면 바로 인테리어 구성이 완료된 백년가게·노포 점포에서 위탁운영이 가능하다. 또, 렌트프리 3개월과 인테리어 지원(50%), 지속적인 매장관리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본 업체들이 입점할 사업지는 운정신도시 핵심입지에 들어서는 ‘월드타워 9차’ 지상 1·2층이다. 지하 4층~지상 12층 규모로 들어서며 지상 3층~12층은 의료시설이 운영 중이다. 이곳은 1만5000여 가구의 배후세대를 갖추고 있으며, 상업용지의 비율이 3.3%에 불과한 운정신도시 핵심 입지다.

예비 점주들의 실전 교육은 9월 15일부터 4주간 진행되고 위탁운영자로 결정되면 바로 ‘월드타워 9차’에서 본격 영업을 하게 된다. 1차 모집 기간은 9월 10일까지이며, 접수는 D&T홀딩스 홈페이지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상가의신 권강수 대표는 “이번 사업은 신도시와 구도심 구분 없이 증가하는 공실률로 몸살을 앓고 있는 지역상권을 살리는 취지로 계획됐다”고 말했다.

이봉현 D&T홀딩스 대표는 “상가를 분양중인 국내 시행사, 건설사를 비롯해 실제로 점포를 소유하고 있는 임대인 등이 임차인에게 렌트프리, 인테리어지원, 노하우 전수 등의 혜택을 제공해 공실을 방지하고 임대인과 임차인 모두 윈윈할 수 있는 사업을 구상했다”고 말했다.

한편, 상가의신은 상업용 부동산 플랫폼을 통해 분양상가, 선임대상가, 임대, 매매, 직거래, 빌딩 및 창업과 관련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D&T홀딩스는 노포 전문 F&B매장을 활성화해 건물 가치를 올리고 매장 창업을 성공시키는 사업을 하고 있다.

문경란 기자 mgr@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