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비바100 > Health(건강) > 생활건강

[비바100] '위암 씨앗' 아직도 키우세요?… 헬리코박터균 박멸 빠를수록 굿

입력 2020-09-15 07:10 | 신문게재 2020-09-15 24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091418
(사진출처=게티이미지)

 

우리나라에서 가장 발생률이 높은 암으로 꼽히는 위암.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2017년 국가암 등록 통계’에 따르면 그해 신규 암 환자 23만2255명 중 위암 환자가 전체 암 환자의 12.8%인 2만9685명으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헬리코박터균 고위험군의 위암 발생률이 3~5배가량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조기 진단·발견땐 완치율 90%

위암이란 위에 생기는 암을 통칭하는데, 이 중 대부분을 차지하는 암종이 위 안쪽 면 점막에서 발생하는 위선암이다. 또한 드물게 위의 림프조직에서 발생하는 림프종, 위의 간질세포에서 발생하는 간질성 종양, 비상피성 조직에서 유래하는 육종, 호르몬을 분비하는 신경내분비암 등이 발생하기도 한다. 위암 발병 원인은 여러 가지 요인들이 복합적으로 작용하므로 한가지 요인을 꼽기는 어렵다. 현재 알려진 바로는 헬리코박터 파일로리(헬리코박터균), 위암 관련 질병, 식생활, 흡연, 음주, 가족력 등이 위암 발생의 원인이 될 수 있다.

조기 위암의 경우, 대부분 특별한 증상이 없기 때문에 건강검진에서 우연히 발견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진행성 위암의 경우 상복부의 불쾌감, 팽만감, 동통, 소화불량, 식욕부진, 체중 감소, 빈혈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또한 위암이 상당히 진행되면서 구토, 토혈이나 흑변, 음식물을 삼키기 어려운 연하곤란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고, 심할 경우 복부에 종기가 손으로 만져질 수도 있다.

위암은 초기에 발견하면 완치율이 90% 이상에 달하기 때문에 검진을 통해 빨리 발견하는 것이 이차적인 예방법이 될 수 있다. 특히 암 가족력이 있거나 만성 위축성 위염, 장상피화생, 이형성 등 위암의 전 단계 병변이 있는 사람은 더욱 정기적으로 관련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한다. 현재 보건당국은 위암의 검진권고안을 통해 위암 발생률이 높아지는 40세 이상의 성인은 별다른 증상이 없어도 2년에 한 번씩 검진을 받도록 하고 있다.
 

2020091501010006343
(사진출처=게티이미지)

◇1급 위암 유발인자 ‘헬리코박터균’

위암은 위내시경 검사를 통해 진단하고 조직검사를 시행해 확진하는 경우가 일반적이다. 그런데 전문가들은 건강검진을 할 때 단순히 위내시경만 하지 말고 헬리코박터균 검사도 함께 받아볼 것을 권장한다. 헬리코박터균은 세계보건기구(WHO)에서 지정한 1급 위암 유발인자이기 때문이다. 헬리코박터균이 단독적으로 위암을 유발하는 것은 아니지만, 이 균에 감염돼 있으면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위암 발생 위험이 3~5배 높아지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감기 바이러스가 코와 목 등 다양한 곳에서 증상을 일으키는 것과 달리 헬리코박터균은 우리 신체의 위에서만 발견되는 것이 특징이다. 각종 위장 장애의 원인이 되며, 특히 위궤양이나 십이지장궤양 같은 소화성 궤양의 주된 원인으로 꼽힌다.

헬리코박터균 진단에는 위내시경을 통한 조직검사, 요소호기검사, 항체검사, 소변·대변검사 등의 방법이 있다. 국내 헬리코박터균 감염률은 50~60%에 달하는데 특히 위궤양, 십이지장궤양이 있는 경우나 만성위염·변연부 B세포 림프종·조기 위암 환자인 경우 반드시 제균 치료를 받아야 한다.

전유라 GC녹십자의료재단 진단검사의학과 전문의는 “최근 30~40대 젊은 여성을 중심으로 늘고있는 ‘미만형 위암’은 발견이 쉽지 않고 진행이 빨라 말기에 진단받는 경우가 많다”며 “위암 검진이 권고되는 40세 이상에 해당하지 않는 젊은 층도 정기적인 위내시경 및 헬리코박터균 검사를 통해 위 건강 상태를 면밀히 확인해야”라고 강조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협력사 배너광고

  • 평택시청
  • 안양시청
  • 세종특별자치시의회
  • 대전광역시청
  • 한국원자력환경공단
  • 화성시의회
  • 신세계 이마트
  • LG전자
  • 광주광역시청
  • 경기주택도시공사
  • 용인시청
  • 삼성전자
  • 김해시청
  • 합천군청
  • 밀양시청
  • 인천대학교
  • 현대강관
  • 화성시청
  • 엑스코
  • 포천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