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금융 > 은행

우리은행 "라임펀드 재개 관련 로비 사실무근"

입력 2020-10-16 17:4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clip20201016174657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16일 ‘라임자산운용(라임) 사태’ 주범으로 지목된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옥중 입장문을 통해 ‘펀드 판매재개 관련 청탁을 위해 우리은행 행장, 부행장에 로비했다’고 말한 데 대해 “전혀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우리은행은 이날 보도 해명자료를 내고 “라임펀드 관련 피의자가 입장문을 통해 ‘펀드 판매재개 관련 청탁으로 우리은행 행장, 부행장을 로비했다’고 적시한 것은 사실무근”이라고 반박했다. 이어 “우리은행은 법적 조치를 검토할 예정으로 허위 사실 유포에 대해 강력히 대응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김 전 회장은 이날 변호인을 통해 공개한 입장문에서 “라임펀드 판매 재개 관련 청탁으로 우리은행 행장 로비와 관련해 검사장 출신 야당 유력 정치인, 변호사 등에게 수억원을 지급했다”며 “실제 우리은행 행장과 부행장 등에 로비를 했고 검찰에 이야기했지만 수사가 진행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이정윤 기자 jyoon@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협력사 배너광고

  • 평택시청
  • 신동아건설
  • 진주시청
  • 성남산업진흥원
  • 안양시청
  • 세종특별자치시의회
  • 대전광역시청
  • 한국원자력환경공단
  • 화성시의회
  • 신세계 이마트
  • LG전자
  • 광주광역시청
  • 경기주택도시공사
  • 용인시청
  • 남부지방산림청
  • 삼성전자
  • 김해시청
  • 합천군청
  • 밀양시청
  • 인천대학교
  • 현대강관
  • 화성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