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비바100 > Leisure(여가) > 방송·연예

‘온앤오프’ 윤박, 인생 첫 전셋집 셀프 인테리어 현장 공개…10살 차 곽동연과 찐친 케미

입력 2020-11-27 12:2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tvN_온앤오프_윤박


인생 첫 전셋집을 마련한 배우 윤박이 절친 곽동연과 함께 셀프 인테리어에 도전하는 일상이 공개된다.

28일 방송하는 tvN ‘온앤오프’에서 윤박은 영혼을 끌어모아 얻은 첫 전셋집을 공개한다.



최근 OCN ‘써치’와 tvN ‘산후조리원’ 촬영이 끝난 뒤 빠르게 이사 준비에 들어간 윤박은 집주인이 허락한 선에서 나만의 인테리어에 나선다.

먼저 각종 문고리 교체에 나선 윤박은 익숙한 듯 자동 드릴을 사용하며 와일드한 매력을 뽐내지만 화장실 문고리를 교체하던 중 문고리를 달지 않은 채 문을 닫아 버려 화장실에 갇히고 말아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이후 윤박은 본격적인 인테리어 시작에 앞서 인건비를 최소화하기 위해 10살 차이 절친인 배우 곽동연을 집으로 초대한다. 2013년 KBS ‘사춘기 메들리’에 함께 출연했던 계기로 윤박과 곽동연은 8년째 우정을 이어가고 있다.

빨간 싱크대에 흰 시트지를 붙이기로 한 두 사람은 작업이 시작되자마자 허당미를 발산한다. 특히 두 사람은 집 안에서 갑자기 싱크대 문짝을 잃어버렸다며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하기도. 이어 의외의 장소에서 문짝을 발견한 두 사람은 웃음이 터지고, 이를 본 조세호는 이렇게 웃기면 어떡하냐며 불안감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데뷔 후 최초로 공개하는 이지아의 반전 일상과 기타리스트이자 싱어송라이터로 활동 중인 적재의 일상도 함께 공개된다.

첫 전세 하우스를 얻은 배우 윤박이 절친 곽동연이 함께하는 허당미 가득한 일상은 28일 밤 10시 40분 tvN ‘온앤오프’에서 공개된다.

김세희 기자 popparrot@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세종시청

남양주시의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