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문화 > 방송 · 연예

서장훈, 탁구 유망주에 2000만원 후원…"국가대표 꿈 포기하지 않길"

입력 2020-11-27 13:5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서장훈
서장훈. 사진=연합

 

농구선수 출신 방송인 서장훈이 탁구 유망주에게 2000만원을 후원했다.

27일 대한적십자사는 “방송인 서장훈이 예체능을 꿈꾸는 소녀를 위해 기부했다”고 밝혔다.

대한적십자사는 11월 11일 예체능 특기 저소득층 아동청소년을 발굴, 지원하는 ‘이뤄, 드림(DREAM) 캠페인’을 론칭하고 어려운 가정상황 때문에 탁구 국가대표의 꿈을 이루기 힘든 14살 소녀를 첫 번째 대상으로 선정해 현재까지 대국민 모금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서장훈은 포털 사이트에 올라온 적십자 캠페인 홍보 배너와 대상자의 사연을 접한 뒤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를 통해 후원 의사를 밝혔다. 서장훈은 “작은 보탬이겠지만 탁구 국가대표란 꿈을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서장훈이 전달한 후원금은 탁구 국가대표 꿈을 꾸는 대상자의 재능·특기 발전 지원 및 대상자 가족의 긴급 주거, 생계 지원 등에 사용된다. 적십자는 “서장훈 씨의 후원이 ‘이뤄, 드림(DREAM) 캠페인’을 널리 알리는데 기폭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재능이 있지만 경제적 어려움으로 꿈을 포기하는 청소년들이 없도록 발굴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장훈은 지난 2월 코로나19 취약 아동을 위해 1억원을 기부, 지난해 9월 저소득층 학생들을 위해 출연료 1억 5000만원을 기부하는 등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이종윤 기자 yagubat@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세종시청

남양주시의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