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전국 > 호남

도공, 겨울철 고속도로 안전대책 점검...행안부 현장수검 실시

- 행정안전부 재난관리본부장, 순천완주고속도로 사매2터널 방문해 겨울철 고속도로 안전대책 점검

입력 2020-11-27 17:18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관련 사진1
김희겸 행정안전부 재난관리본부장(오른쪽 3번째)이 27일(금) 한국도로공사 구례지사를 방문해 겨울철 고속도로 안전대책을 점검하고 있다./한국도로공사 제공
한국도로공사(사장 김진숙)는 27일(금)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이 한국도로공사 구례지사와 순천완주고속도로 사매2터널을 방문해 겨울철 고속도로 안전대책을 점검하고, 현장 관계자를 격려했다고 밝혔다.

한국도로공사는 이날 김희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본부장과 허태영 남원부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사매2터널의 강화된 안전시설을 점검받고, 공사의 제설 안전대책 등을 설명했다.

지난 2월 화재사고로 크게 손상됐던 사매2터널 상부는 파형강판으로 보강됐으며, 터널 조명등은 LED조명으로 새로 설치해 터널 내부 시인성을 개선했다.



또한, 운전자들의 안전을 위해 도로전광판(VMS)과 이동식 과속단속부스가 설치되어 운전자의 감속을 유도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는 겨울철 고속도로 제설대책으로 제설자원(제설제, 제설차 등)을 충분히 확보하고, 지방국토관리청 등 관계기관과 긴급지원체계를 구축해 제설 준비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특히, 도로살얼음 사고예방을 위해 결빙취약구간을 확대(60개소→167개소) 지정하고 예비살포·순찰 기준을 강화했으며,

△가변형 속도제한표지 △자동 염수분사장치 △노면 홈파기 등 안전 시설물 확충으로, 국민들이 안심하고 주행할 수 있는 고속도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김희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도로공사는 지자체, 지방국토관리청 등 관계기관과 지속적으로 협력하고, 겨울철 교통사고의 원인이 적설보다는 결빙에 의한 비중이 높으니 결빙구간에 제설제를 사전 살포하는 등 선제적으로 대응할 것”을 당부했다.


광주=홍석기 기자 ilemed@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세종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