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생활경제 > 중견 · 중소 · 벤처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기업 10곳 중 8곳 ‘만족’

중소기업중앙회,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에 대한 의견조사

입력 2020-11-29 12:0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 관련 설문조사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 관련 설문조사 (자료=중소기업중앙회)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과 관련 구축기업 10곳 중 8곳이 만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소기업중앙회가 상생형 스마트공장 참여기업 486개사를 대상으로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에 대한 의견조사’를 실시한 결과, 참여기업의 86.4%가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사업에 대해 만족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스마트공장 구축을 통해 얻게 된 성과로는 작업환경 개선(53.7%)이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이어 생산성 증가(40.9%), 품질 개선(31.7%)의 순으로 나타났다.



솔루션 구축에 대한 만족도는 77.0%로 나타났으며, 만족하는 이유는 생산현장 모니터링 수월(44.1%), 솔루션 적용 효과 높음(43.3%), 근로자 근무환경 개선(29.1%) 순으로 응답했다.

상생형 스마트공장에 특화된 대기업 제조현장 전문가의 멘토링에 대한 만족도는 88.8%로 나타났다. 전체 유형에 대하여 업종별로는 식료품 및 음료 제조업(93.0%)이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이어 1차 금속 및 금속가공 제조업(83.6%), 비금속 광물 제품 제조업(82.0%)이 뒤를 이었다.

또한, 코로나19 확산 등의 어려운 대외환경에도 불구하고 구축기업의 14.0%가 고용이 증가(평균 4.3명)됐으며, 18.5%의 기업이 매출이 증가(평균 약 20.1억 원)했다고 응답했다.

반면 전체 기업의 2.3%만이 불만족이라고 응답한 가운데 불만족하는 이유로는 멘토(컨설턴트)의 역할 부족(63.6%), 제조현장 개선 미흡(36.4%), 총 사업비 규모 작음(27.3%) 순으로 응답이 많았다.

정욱조 중기중앙회 혁신성장본부장은 “지난해에 이어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의 내실화를 꾀하기 위해 만족도 조사를 실시했다”라며 “구축기업들이 작년에 이어 올해도 높은 만족도를 보였으며, 중기중앙회는 이러한 기업들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신규모델 개발 및 판로지원 등 다각도의 지원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양길모 기자 yg102@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세종시청

구리시의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