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비바100 > Leisure(여가) > 방송·연예

'고등래퍼' 최하민, 생활고 호소…"건강보험·국민연금 미납료…노가다로 부족"

입력 2020-12-01 16:3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sdklkfjsljfsdfjsdl
(사진=최하민 인스타그램)

‘고등래퍼’ 최하민(래퍼 오션검, 21)이 생활고에 시달리고 있다는 글을 게재했다 삭제했다.

1일 오전 최하민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는 “안녕하십니까 저는 크리스천이고 이름은 최하민입니다”라고 시작하는 장문의 글이 게재됐다.

최하민은 “내년 4월에 검정고시를 볼 예정이고 바로 입대를 하고싶다”며 “건강보험료 332만원과 국민연금미납료 17개월분이 있다. 저에게 이런 문제들은 나이에 비해 너무 무겁다”고 호소했다.



이어 “노가다를 해보았지만 육백만원 가량의 돈을 모으기엔 턱 없이 부족했고 대출을 알아보았지만 가능한 상품이 없었으며 노름의 길에 들어샀다 간신히 자리를 털고 집에 들어와 누워 이 글로 도움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생활고를 털어놓은 최하민은 인증 배지가 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양도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해당 글이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확산되자 최하민은 글을 삭제하고, 계정을 비공개 상태로 돌렸다.

한편, 최하민은 2017년 Mnet ‘고등래퍼’에 출연해 준우승을 차지하고, 저스트뮤직에 영입된 래퍼다.


<다음은 최하민 인스타그램 전문>

안녕하십니까 저는 크리스천이고 이름은 최하민입니다. 내년 4월에 검정고시를 볼 예정이고 바로 입대를 하고싶습니다.

제 인스타그램 계정인@osshun_gum 에는 인증 배지가 있습니다. 또 저에게는 건강보험료 332만원과 국민연금미납료 17개월분이 있습니다. 저에게 이런 문제들은 나이에 비해 너무 무겁습니다.

노가다를 해보았지만 육백만원 가량의 돈을 모으기엔 턱 없이 부족했고 대출을 알아보았지만 가능한 상품이 없었으며 노름의 길에 들어샀다 간신히 자리를 털고 집에 들어와 누워 이 글로 도움을 요청합니다.

인스타그램 계정을 양도하고 싶습니다. 공인인증을 해지해주신다면 사용자 이름을 변경하여 양도하고 싶습니다. 혼자서 감당할 수 없습니다. 모두의 힘이 필요합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만약 불가능하다면 감내 하겠습니다. 다시한번 감사합니다.


김세희 기자 popparrot@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구리시의회

세종특별자치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