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비바100 > Leisure(여가) > 방송·연예

tvN ‘마우스’ 이승기-이희준-박주현-경수진, 첫 만남부터 강렬…대본리딩 현장 보니

입력 2021-01-12 16:3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10110_마우스_대본리딩
tvN 새 수목드라마 ‘마우스’측이 남다른 열정과 케미가 가득했던 대본 리딩 현장을 12일 공개했다.

오는 2월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마우스’는 자타 공인 바른 청년이자 동네 순경인 정바름(이승기)과 어린 시절 살인마에게 부모를 잃고 복수를 향해 달려온 무법 형사 고무치(이희준)가 사이코패스 중 상위 1퍼센트로 불리는 가장 악랄한 프레데터와 대치 끝, 운명이 송두리째 뒤바뀌는 모습을 그려낸 본격 ‘인간헌터 추적극’이다.

‘신의 선물-14일’, ‘블랙’ 등을 집필한 장르물의 대가 최란 작가와 스릴러 멜로극 ‘이리와 안아줘’를 연출한 최준배 감독이 의기투합했다.



여기에 이승기, 이희준, 박주현, 경수진, 안재욱, 김정난, 표지훈(피오), 김영재 등 자타공인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들이 환상적 라인업을 구축해 명품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가 시행된 지난해 10월 진행된‘마우스’ 대본 리딩 현장에는 최란 작가와 최준배 감독을 비롯해 작품을 이끌어갈 주요 배우들이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였다.

먼저 이승기는 정의감으로 똘똘 뭉친 어리바리 파출소 신입 순경 정바름 역을 맡아 따뜻하고도 유쾌한 면모를 지닌 ‘바른 생활 청년’ 정바름으로 완벽하게 몰입했다. 강력계 내 조폭 형사로 통하는 고무치 역으로 나선 이희준은 숱한 고비들을 넘기고도 순간순간 맞닥뜨리는 예상 밖 사건들로 인해 점점 변해가는 능동적 인물 고무치의 감정 굴곡을 실감나게 표현했다.

박주현은 할머니와 단 둘이 사는 ‘문제적 고딩’ 오봉이 역으로 분해 가녀린 외모와 달리 격투기, 주짓수 등 못하는 운동이 없는 터프한 고3 수험생의 털털한 성격부터 내면의 남모를 이야기를 품은 다면적 모습까지 완급 조절 연기로 선보여 긴장감을 끌어올렸다. 경수진은 이른 나이에 각종 언론인상 및 특종상을 휩쓴 ‘능력 갑’ 시사교양 PD 최홍주 역을 통해, 어린 시절 살인마에 의해 범죄 대상을 유인하기 위한 도구가 될 수밖에 없던 비밀을 가진 캐릭터의 성격을 세심한 표현력으로 선보였다.

이밖에 안재욱은 천재적인 재능에 언변과 매너를 두루 갖춘 뇌신경외과 스타 닥터 한서준 역을, 김정난은 한서준의 아내 성지은 역을, 표지훈(피오)은 강력계에 갓 발령받은 신형사 역을 맡아 몰입도 높은 연기와 유쾌한 매력으로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케 했다.

제작진은 “휘몰아치는 서사 속에 완벽한 연기 합을 이루는 배우들의 시너지가 실로 대단했다. 제작진마저 ‘화면으로 만나게 될 마우스가 궁금하다’라는 말을 할 정도로 강렬한 열연의 향연이 펼쳐졌다”며 “숨소리마저 잦아들게 하는 작품 특유의 긴장감, 가슴 한 편을 뜨겁게 달굴 캐릭터 간 케미 등 대본 리딩부터 각별한 에너지가 터졌던 ‘마우스’가 오는 2월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마우스’는 오는 2021년 2월에 첫 방송된다.

김세희 기자 popparrot@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구리시의회

세종특별자치시청

안양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