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부동산 > 부동산 뉴스

삼부토건, 187억 규모 안양관양 관악로 우회도로개설공사 새해 첫 수주

입력 2021-01-18 18:00 | 신문게재 2021-01-20 10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사진1. 삼부토건 CI




삼부토건은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종합심사낙찰제로 발주한 안양관양 관악로 우회도로 개설공사를 2021년 새해 첫 번째로 수주했다고 18일 공시했다.

총 공사 규모는 734억원이며 이 중 삼부토건의 지분은 187억원(30%)이다.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50개월(4년 2개월)이다.



이 공사는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관양동~과천시 갈현동 일원에 25km 왕복 4차로를 신설(지하차도 840m 포함)하는 사업이다. 준공 시 이곳을 통과하는 차량들을 분산시켜 인덕원 사거리의 교통정체를 해소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안양에서 과천지식정보타운을 거쳐 양재까지 이동시간을 단축하게 될 전망이다.

삼부토건 관계자는 “작년 한해 수주 금액이 8600억원으로 올해부터는 수주물량이 본격적으로 매출 및 이익에 반영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채훈식 기자 chae@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한국폴리텍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