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산업·IT·과학 > 기업경영 · 재계

SK네트웍스, 현대차와 주유소 활용 '국내 최초' 전기차 전용 충전소 구축

강동구 길동 주유소 부지에 라이프스타일 충전소 ‘길동채움’ 오픈

입력 2021-01-21 08:2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사진1_길동채움 외관
SK네트웍스의 ‘길동채움’ 전경.(사진제공=SK네트웍스)
SK네트웍스가 현대자동차와 함께 주유소였던 땅을 활용해 국내 최초 전기차 전용 충전소를 구축했다. 이곳은 3년 만에 ‘미래형 라이프스타일 충전소’라는 새로운 개념의 공간으로 탈바꿈했다.

SK네트웍스는 과거 길동 주유소 부지에 연면적 1300평, 지하 2층 및 지상 4층 규모의 국내 최초 전기차 전용 충전소이자 복합 문화공간으로 새롭게 개발한 ‘길동 채움’을 오픈한다고 21일 밝혔다.

길동 채움은 ‘사람과 자동차 모두 채워가는 곳’이라는 컨셉의 시설로,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을 설계했던 홍익대학교 민현준 교수와 테라로사 커피 김용덕 대표가 설계와 자문에 참여하며 라이프스타일 충전소의 가치를 구현하는데 힘 쏟았다.



방문고객 누구나 편하게 머물 수 있도록 전기차 충전소와 커피샵을 주요 시설로 구성했으며, 친환경 차량 시승센터와 SK매직 브랜드샵 등 미래형 라이프스타일을 느낄 수 있는 공간도 조성했다.

1층에는 현대자동차와 함께 만든 전기차 전용 충전소가 자리하고 있다. 최신형 초고속 충전기 ‘하이 차저’ 8기를 설치해 전기차 유지 및 관리를 위한 최적의 환경을 제공한다. 또한 친환경 차량 4대가 배치된 시승센터도 함께 운영해 고객 가치를 더했다. 지난해 12월부터 시범 서비스를 진행해왔으며, 이날 본격적인 운영을 개시했다.

1층 일부와 2층 전체에는 국내 대표 스페셜티 커피 브랜드 테라로사 길동점이 자리 잡았다. 서울에서 일곱 번째로 선보이는 매장으로, ‘나(我)의 아름다움(美)’이란 주제를 기하학적인 추상과 리얼한 색채로 구현하는 데 역점을 뒀다. 이 같은 테라로사 특유의 공간 재해석을 바탕으로, 감각적이고 세련된 서울의 대표 핫플레이스로 가치를 키워갈 계획이다.

3층에는 고객 체험 및 경험에 초점을 맞춘 SK매직 브랜드샵 it’s magic(잇츠매직)을 마련했다. 정수기·공기청정기·안마의자 등 제품을 직접 이용할 수 있는 브랜드 체험존을 운영하며, 프라이빗 다이닝이 가능한 공유 주방도 구성했다. 또한 국내 음식 다큐멘터리 개척자로 손꼽히는 이욱정 PD와 함께 이곳에서 ‘쿠킹 클래스’ 영상을 제작해 유튜브 등을 통해 방송하고, 유명 셰프가 참여하는 ‘쿠킹쇼’도 운영한다. 뿐만 아니라 SK매직 신제품 런칭쇼, F&B 브랜드 연계 홍보 등 용도로 다양하게 활용할 예정이다.

길동 채움 4층은 SK네트웍스 구성원들이 근무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는 ‘채움 라운지’를 조성했다. 인근 지역에 거주하거나 출장 온 구성원들이 원격 오피스로 이용하는 동시에, 강연이나 세미나 등 개최가 가능한 공간도 준비했다.

향후 길동 채움은 현대자동차, SK매직, 테라로사 등 파트너사와 함께 고객과 차량 모두 위로 받고 채워갈 수 있는 다양한 컨텐츠를 개발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라이프스타일 공간으로 자리매김해 나갈 방침이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현대자동차와 손잡고 이전과 다른 새로운 형태의 국내 최초 전기차 전용 충전소를 오픈함과 동시에 테라로사 커피, SK매직 브랜드샵 등을 함께 선보일 수 있어 뿌듯하다”라며 “SK렌터카 전기차 고객 등 길동 채움을 방문하는 모든 이용객들의 에너지를 충전시키는 것은 물론, 시장과 미래를 선도하는 공간으로 지속 발전시켜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종준 기자 jjp@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한국폴리텍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