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문화 > 방송 · 연예

유아인, 세계 기아문제 해결 위해 모델료 전액 기부

입력 2021-01-21 09:2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유아인
사진=아레나 옴므 플러스
배우 유아인이 세계 기아문제 해결을 돕기위해 모델료 전액을 기부했다.

20일 매거진 아레나 옴므 플러스에 따르면 유아인은 패션브랜드 발렌시아가의 2021년 봄 WFP 컬렉션을 입고 패션매거진 커버에 나서며 WFP(유엔세계식량계획, World Food Programme)의 ‘제로헝거’ 메시지를 전했다.

WFP는 세계 최대 규모의 인도주의 기관으로,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한 헝거 팬데믹(Hunger Pandemic) 상황에도 전쟁이나 기아로 굶주린 사람들을 돕는 데 앞장선 공로로 2020년 노벨평화상을 수상했다. 발렌시아가는 전 세계에 급격히 확산되고 있는 세계 기아 문제에 대한 심각성을 환기시키기 위해 2018년 겨울 WFP 컬렉션부터 제로헝거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2021 봄 소개되는 발렌시아가의 WFP 컬렉션 판매 수익금의 일부는 WFP 단체에 기부될 예정이며, 이번 화보의 유아인 모델료는 전액 WFP에 기부된다. 유아인은 화보를 통해 유쾌한 모습과 고혹적인 모습, 진중한 모습 등 다채로운 모습을 표현했다.

유아인은 “다양한 인물을 연기하며 변주를 잘 해내는 것이 배우로서의 과제”라고 말하며 지난 18년간의 연기활동 그리고 배우로서 또 인간 유아인으로서 갖는 고민을 솔직하게 고백했다.


이종윤 기자 yagubat@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