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문화 > 방송 · 연예

전도연-류준열, JTBC 새 드라마 '인간실격' 주연 확정

입력 2021-01-21 13:4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전도연 류준열
전도연 류준열. 사진=각 소속사
배우 전도연과 류준열이 JTBC 새 드라마 ‘인간실격’ 주연을 확정했다.

21일 JTBC에 따르면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인 ‘인간실격’은 인생의 내리막길 중턱에서 문득 ‘아무것도 되지 못했다는 것’을 깨닫는 평범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는다.

아무것도 되지 못한 채 길을 잃은 여자 부정(전도연 분)과 아무것도 못될 것 같은 자신이 두려워진 청춘 끝자락의 남자 강재(류준열)가 서로 공감하고 치유하는 이야기를 밀도 높게 그릴 예정이다.



대본은 영화 ‘소원’, ‘나의사랑 나의신부’, ‘건축학개론’ 등을 쓴 김지혜 작가가, 연출은 ‘천문’, ‘덕혜옹주’, ‘봄날은 간다’, ‘8월의 크리스마스’ 등을 탄생시킨 허진호 감독이 맡아 스크린에서 주로 만날 수 있었던 배우들과 더불어 어떤 시너지를 낼지 기대를 모은다.

처음 드라마 연출에 도전하는 허진호 감독은 “첫 드라마에서 두 배우와 함께 작업을 한다는 것만으로도 감사하고 설렌다. 쓸쓸한 부정과 강재의 이야기를 따뜻한 시선으로 담아보려고 한다”고 말했다.


이종윤 기자 yagubat@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한국폴리텍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