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생활경제 > 중견 · 중소 · 벤처

중기부, 모태펀드 5000억원 출자… 벤처펀드 9000억원 이상 조성

모태펀드 2021년 2차 정시 출자
'한국판 뉴딜' 스마트대한민국펀드, '지역균형 뉴딜' 지역뉴딜 벤처펀드에 박차

입력 2021-02-23 12:0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와 한국벤처투자는 오는 24일 모태펀드 2021년 2차 정시 출자공고를 통해 5002억원을 출자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를 통해 9000억원 규모의 벤처펀드를 조성한다.

중기부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7500억원 규모의 1차 출자를 공고한데 이어 이번 2차 정시 출자사업은 5000억원을 스마트대한민국펀드와 성장단계별 펀드, 분야별 펀드 등으로 추가 공고한다. 이로써 올해 현재까지 중기부, 문체부 등 9개 부처가 1조5000억원을 출자해 약 3조원의 벤처펀드 조성을 추진하게 된다.



모태펀드 2차 출자사업으로는 한국판 뉴딜의 상징인 ‘스마트대한민국펀드’의 경우 지난 1차 정시 출자사업을 통해 9000억원을 조성 중이며, 이번 2차 출자사업에서는 500억원을 출자해 1250억원의 펀드를 추가 조성해 총 1조원 펀드를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투자와 회수의 원활한 선순환 생태계를 촉진하고 기업가정신을 함양한다는 측면에서 인수합병(M&A)의 중요성이 부각됨에 따라 이를 활성화하기 위한 인수합병(M&A)펀드(400억원 출자)를 1000억원 규모로 조성한다.

또한 모태펀드의 300억원을 활용해 해외 우수 벤처캐피탈이 국내기업에 투자하도록 하는 해외 벤처캐피탈(VC) 글로벌 펀드도 대규모로 조성할 예정이다.

창업 3년 이내 초기 기업 등에 중점 투자하는 창업 초기 펀드(1000억원 출자→1466억원 조성), 민간 벤처캐피탈의 투자에 정부 기술개발(R&D)자금을 1:1로 매칭 투자하는 방식의 기술개발(R&D) 매칭펀드(335억원)도 조성한다.

이밖에도 모태펀드 2차 정시출자에는 문체부, 특허청 등 8개 부처가 함께 각 분야별로 출자한다.

특허청은 특허기술 사업화기업과 지식재산(IP)출원 프로젝트에 중점 투자하는 특허기술사업화 펀드를 1250억원 규모로, 지식재산(IP)기반 스타트업의 크라우드펀딩 지원 펀드를 150억원 규모로 조성한다.

문체부는 한국영화에 투자하는 펀드 560억원과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조성을 위해 관련 문화산업과 투자진흥지구 개발 사업 등에 투자하는 펀드 333억원 등 약 900억원을 조성한다. 과기정통부는 실감콘텐츠 등 가상융합(XR) 산업분야와 공공기술 사업화 기업, 연구개발특구 혁신기업에 투자하는 펀드 790억원을 조성한다.

중기부 관계자는 “지난해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모태펀드가 벤처투자 시장에 마중물을 공급해 민간의 자금을 벤처투자 시장으로 유입해 벤처투자, 벤처펀드 조성 모두 종전 역대 최대실적을 경신했으며 혁신 벤처 스타트업의 고용도 크게 늘었다”라며 “올해 모태펀드 출자사업은 역대 최대의 벤처투자 열기를 이어가기 위해 신속하게 추진됐다”고 설명했다.

양길모 기자 yg102@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