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문화 > 방송 · 연예

구혜선 이혼 심경 "난 앞으로 나아가는 중…중요한 사안 아냐"

입력 2021-02-23 10:2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구혜선
사진=KBS
배우 구혜선이 KBS ‘아침마당’에서 이혼 심경을 말했다.

23일 오전 구혜선은 KBS ‘아침마당’의 화요 초대석에 출연해 “생방송이라 늦잠 잘까봐 못 잤다”며 “평소 제가 잠을 잘 안 자고, 아침에 ‘아침마당’을 다 보는데 특유의 편안함과 고향 같은 정서가 있다”고 운을 뗐다.

김재원 아나운서는 구혜선에게 “사실 최근에 개인적인 아픔이 있어서 시청자 여러분들도 다 알고 계시고, 걱정하실 거다. 잘 살고 계신가 싶어서 묻는다. 괜찮으신 거냐”라고 물었다.



이에 구혜선은 “최근 일은 아니고, 좀 된 거다. 난 앞으로 나아가고 있다. 중요한 사안은 아닌 것 같다”고 전했다.

2016년 안재현과 결혼한 구혜선은 2019년 불화 사실을 고백했다. 이후 안재현이 구혜선을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하면서 법정 다툼으로 이어졌고, 두 사람은 지난해 7월 이혼 조정에 합의했다.


이종윤 기자 yagubat@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한국폴리텍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