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전국 > 영남

경북도, 반려동물 코로나19 항체 보유 검사…전 두수 음성

반려동물 109마리 항체 보유 검사

입력 2021-02-23 10:5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경북도, 반려동물 코로나19 항체 보유 검사…전 두수 음성
경북도청 전경. (사진제공=경북도)
경북도동물위생시험소는 경북대와 지난해 상반기 코로나19 1차 대유행했던 대구지역의 반려동물 109마리에 대한 코로나19 항체 보유 현황을 조사한 결과 전 두수 음성으로 확인됐다.

23일 경북도에 따르면 지난해 상반기 대구ㆍ경북에서 대규모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반려동물의 감염 여부에 대한 반려인의 관심과 우려가 커지는 상황이었다.

이에 이창희 경북대 생명과학부 교수와 공동으로 지난해 5월~12월 대구지역 동물병원 내원 동물과 유기동물보호센타에 보호 중인 반려견 59마리와 반려묘 50마리에 중화항체시험법으로 코로나19 항체보유현황에 대한 연구를 진행해 전 두수 항체 음성으로 확인됐다.



해외 연구진에 의하면 확진자의 반려동물 혈액에서 살아있는 바이러스가 검출되지 않은 점을 고려해 반려동물에서 사람에게로 전파 가능성은 거의 없음을 의미한다고 밝힌 바 있다.

반려동물은 확진자와의 긴밀한 접촉에 의해 감염되므로 확진자에 노출돼 감염증상을 보이는 반려동물(개, 고양이)은 코로나19 검사를 받아야 한다.

김영환 경북도동물위생시험소장은 “경북도는 경북대 연구팀과 반려동물 코로나19 항체 진단ㆍ예방 기술개발연구를 지속적으로 협력해 역인수공통감염병(인간→동물 전파) 전파에 대한 실태 파악과 검사체계 구축하는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안동=김종현 기자 gim1390@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