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산업·IT·과학 > 게임·SW·포털·바이오·과학

네이버, 인도네시아 최대 미디어 기업에 1678억 투자

입력 2021-04-07 19:2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네이버엠텍
네이버가 인도네시아 최대 종합 미디어 기업 ‘엘랑 마코타 테크놀로지(엠텍)’에 1678억원 규모의 전략적 투자를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네이버는 현지 글로벌 파트너와 함께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 지역에서 장기적으로 새로운 성장 기회를 발굴·모색하겠다는 구상이다.

엠텍은 시가총액 103억 달러(11조5154억원)에 달하는 인도네시아 9위 기업이다. 1983년 설립 이후 인도네시아 최대 종합 미디어 플랫폼 기업으로 성장했다.

엠텍은 인도네시아의 대표적인 OTT 플랫폼 ‘비디오’를 비롯해 전국 1·2위의 공중파 채널과 지역 공중파 채널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다양한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 및 유통 사업을 비롯해, 간편결제, 커머스, 클라우드와 같은 IT솔루션 등 테크 기반에 주력한 다양한 영역에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양사는 글로벌 전략 파트너로 다양한 협업 방안을 모색해나갈 계획이다. 글로벌 IP 경쟁력을 갖춘 웹툰 기반 콘텐츠가 엠텍의 디지털 콘텐츠 플랫폼을 통해 현지 사용자들을 찾아갈 계획이다. 클라우드 분야에서의 활발한 협력도 기대하고 있다.

네이버는 그동안 인도네시아 및 동남아에서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라인 웹툰은 인도네시아와 태국에서 구글플레이 기준 만화 카테고리 수익 1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Z홀딩스와 경영통합을 마친 라인도 인도네시아를 포함한 동남아 지역에서 8100만 사용자를 보유 중이다. 동남아 최대 중고거래 플랫폼 캐러셀, 인니 대표 이커머스 플랫폼 부칼라팍에도 전략적 투자를 진행한 바 있다.

이정안 네이버 책임리더는 “엠텍과의 전략적 파트너 관계를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커머스, 콘텐츠, 클라우드 등 네이버가 글로벌 확장 가능성에 중점을 두고 있는 주요 사업들을 중심으로 동남아 파트너들과 함께 접점을 찾고, 이를 기반으로 다양한 기회를 모색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남궁경 기자 nkk@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대한사회복지회-행복한날엔나눔

대한사회복지회-교육지원

오산시청

인천광역시교육청

한국철도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