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산업·IT·과학 > 석유화학 · 정유 · 가스 · 전력

산업부, ‘2019 에너지 혁신인재포럼’ 개최

에너지분야 대기업·공기업 등 30개 기업이 참여한 취업박람회도 열려

입력 2019-09-26 11:0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산업부



산업통상자원부는 26일 양재 aT센터에서 에너지인력양성사업 참여 교수와 학생, 에너지기업, 취업준비생 등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에너지 혁신인재 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행사는 전국 60여개 대학, 580여개 기업이 참여하여 매년 1000여명의 고급인력을 배출하고 있는 에너지인력양성사업의 우수성과를 공유하는 자리다.



또 LG화학, 한화큐셀, 두산중공업 등 대기업과 한전, 한수원, 가스공사 등 주요 공기업 등 에너지분야 30여개 기업이 참여한 취업박람회를 통해 구직자들이 좋은 일자리를 찾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에너지인력양성사업의 우수성과에 대해 시상하고, 전문가 기조강연, 에너지전환 시대의 인재육성 전략에 대해 발표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서울대학교 허은녕 교수는 ‘에너지전환의 글로벌 트렌드와 대한민국의 현주소’를 주제로 기조강연에 나서 “에너지전환 등에 따른 주요국의 에너지정책 변화양상과 미래시장의 주도권 확보를 위해 각 국이 에너지 기술개발과 인재육성에 집중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날 행사에서는 1대1 취업상담소 및 취업토크쇼 외에도 에너지인력양성사업에 참가하는 60여개 기업의 채용정보가 제공돼 참석 학생들이 에너지분야 채용 규모 등에 대해 많은 관심을 보였다.

산업부 김정일 신재생에너지정책단장은 “에너지전환의 달성을 위해선 인적자원의 확보가 필수”라며 “오늘 이 자리에 함께한 인재들이 미래 에너지산업을 선도하는 혁신인재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산업부는 앞으로 에너지 인력양성사업 내용 개편 등을 통해 사업성과를 제고하고 혁신인재 양성을 위해 정책적인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다. 아울러, 참석하지 못한 학생들에게도 에너지분야 기업의 채용정보를 에기평 홈페이지에 공유해 많은 학생들이 정보를 접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며, ‘1대1 맞춤형 취업상담소’ 상담 참여 학생들의 취업여부를 모니터링하고, 취업연계를 위한 지원을 지속할 예정이다.


양세훈 기자 twonews@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순천시청

대전 하늘채 스카이앤

국민건강보험공단 대전지역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