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헬스플러스 > 제약

제이비케이랩, 항 코로나19 식물유사항체 개발 착수…연내 임상시험

예비실험 결과 바이러스의 HA항원과 결합, 지속적인 억제효과 발현

입력 2020-04-16 16:5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바이러스의 HA항원과 결합하는 치료제 모식도
천연물신약 개발업체인 제이비케이랩(대표 장봉근)은 나노플렉스(Nanoplex, 활성형 이온결합체)를 응용한 ‘코로나19 치료용 식물성 유사항체 치료제’ 개발에 본격 착수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회사는 코로나19의 복제에 필요한 항원 단백질인 헤마글루티닌(Hemagglutinin, HA)을 직접 공격해 무력화하는 식물성 유사항체를 나노플렉스(Nanoplex) 활성형 플랫폼 기술을 활용해 개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제이비케이랩은 이미 인플루엔자A와 B, 다양한 유전자변이 독감바이러스의 HA와 결합하는 항체의 효능과 기전을 한림대와 가톨릭대와 공동 개발한 바 있다.

회사 측은 “나노플렉스 플랫폼 기술을 활용해 최근 코로나19의 항원인 HA 단백질에 결합하는 항체를 도출했다”며 “예비실험 결과 일정 농도하에서 지속적으로 작용해 기존 항바이러스제에 비해 효과는 배가되고 부작용이 거의 없을 것으로 예상됐다”고 밝혔다. 또 항바이러스제와 백신 개발에서 가장 큰 문제가 되는 내성 유발과 변이 바이러스 출현에도 항바이러스 효과가 유지될 것으로 추정된다고 덧붙였다.



회사 관계자는 “최근 사내에 코로나19 식물성 유사항체 개발 태스크포스(TF)를 꾸리고 최단시간 내에 치료제를 개발하기 위해 대학 및 연구기관과 공동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며 “신규 식물성 유사항체를 단독 또는 기존 항바이러스제와의 병용 투여하는 요법으로 적응증을 획득하기 위해 연내에 임상시험에 착수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말했다.

제이비케이랩은 식물 유래 천연물신약인 ‘파이토메디신’을 전문 개발하는 바이오기업으로 항바이러스제, 동맥경화치료제, 비알코올성지방간치료제, 위궤양치료제, 백내장치료제, 폐섬유화치료제, 면역항암제, 암피로증후군치료제, 노화방지제 총 9개의 파이프라인과 동물연구센터를 보유하고 있다.

오수정 기자 crystal@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세종시청

남양주시의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