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비바100 > Leisure(여가) > 방송·연예

서장훈·이적, 방송 불참…'코로나19 확진' 이찬원과 같은 스타일리스트

입력 2020-12-03 15:0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skskldjaldjal
서장훈, 이적 (사진=JTBC ‘아는형님’, 이적 페이스북)

가수 이찬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방송인 서장훈과 이적의 활동에도 비상이 걸렸다.

3일 서장훈 소속사 미스틱스토리 측은 “서장훈의 스타일리스트가 이찬원의 스타일링을 함께 담당해 만일의 경우를 고려해 오늘 예정된 ‘아는 형님’ 녹화에 불참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서장훈은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병원 검사와 자가격리를 하고, 회사는 방역 당국 지침을 준수하며 대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가수 이적 역시 이찬원과 스타일리스트 팀이 같아 게스트로 출연 예정이었던 SBS 파워FM ‘박하선의 씨네타운’에 출연하지 못했다.

대신 전화 연결로 근황을 전한 이적은 “코로나19 검사 후 결과를 기다리는 중”이라며 “혹시나 하는 상황에 대기를 하고 있는 상황이니 너무 걱정 말라”고 말했다.

이적은 “코로나19가 정말 눈 앞에 와 있다. ‘우리끼리 모이면 괜찮겠지’ 와 같은 생각은 위험하다. 소모임도 하지 말아야 한다”고 청취자에 당부의 말을 전했다.

한편, 이찬원과 함께 TV조선 ‘뽕숭아학당’에 출연 중인 가수 임영웅과 장민호는 이날 오후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이라고 전했다.

김세희 기자 popparrot@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한국폴리텍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