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금융 > 은행

그룹체제 2주년 우리금융, '혁신·가치' 강조한 새 비전 선포

입력 2021-01-11 15:17 | 신문게재 2021-01-12 9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210111010328_AKR20210111079500002_01_i

 

우리금융그룹이 그룹체제 3년차를 맞아 그룹의 비전과 슬로건을 새롭게 선포했다.

우리금융은 11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그룹체제 전환 2주년을 기념해 언택트 방식으로 지주 창립기념식 및 비전선포식을 열고 ‘오늘의 혁신으로 내일의 가치를 만드는 금융그룹’을 새로운 비전으로 선포했다고 밝혔다.

그룹의 새로운 슬로건은 ‘우리 마음속 첫번째 금융’으로 정했다.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은 기념사에서 “우리금융그룹이 국내 최초의 금융지주 시대를 열었지만, 다시 은행체제를 거쳐 민영화와 그룹체제 전환을 이뤄내기 위해 숨가쁘게 달려왔다”며 “이제 그룹의 새로운 50년, 100년을 그릴 수 있는 새로운 가치를 정의할 때”라고 말했다.

이어 “그룹체제 3년차에 진입하는 올해부터는 시장의 평가가 더욱 냉정해질 것”이라며 “디지털 혁신, 경영 효율성 제고, 시너지 극대화 등 그룹 차원의 미션에 전 그룹사들이 동참해달라”고 주문했다.

또한, 손 회장은 올해를 ‘우리금융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의 원년’으로 선언했다.

그는 “최근 국제사회의 ESG 핵심 아젠다인 기후변화 대응 등 그룹의 ESG경영 전략에 모든 자회사들이 적극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조동석 기자 dscho@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안양시청

한국폴리텍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