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산업·IT·과학 > IT·모바일·방송통신·인터넷

SK브로드밴드-SC제일은행, 소상공인 상생금융 지원 협력

입력 2024-05-20 09:3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인스타그램
  • 밴드
  • 프린트
SK브로드밴드-SC제일은행 MOU
최정호 SK브로드밴드 수도권 CP장(왼쪽)과 김단주 SC제일은행 비즈니스뱅킹부문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SK브로드밴드)
SK브로드밴드는 SC제일은행과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상생금융 협약식’을 가졌다고 20일 밝혔다. 양사는 소상공인 지원 패키지를 마련해 올 하반기부터 공동 캠페인을 진행하기로 했다.

SC제일은행은 이를 위해 자사의 ‘셀프 ATM’ 앱이 탑재된 카드결제 단말기와 SC제일은행 카드 가맹점 결제 계좌를 이용하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총 30억원 한도에서 해당 카드결제 단말기 비용을 2년간 고객당 최대 48만원까지 지원한다.

셀프 ATM은 자동현금입출금기(CD ATM)에서 현금을 찾는 것처럼 가맹점의 모바일 단말기에서 현금인출 기능이 내장된 신용카드, 체크카드, 현금카드로 고객이 보유한 현금을 찾아 물품과 서비스 대금 결제에 사용하는 시스템을 말한다.

SK브로드밴드는 카드결제 단말기 사용을 위한 통신 솔루션을 비롯해 소상공인 맞춤형 통신 서비스를 마련해 제공할 계획이다.

김단주 SC제일은행 비즈니스뱅킹부문장은 “고물가, 고금리 등 어려운 경제 여건에서 고군분투하는 소상공인에게 힘을 보태도록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다양한 지원 서비스를 구상하겠다”고 말했다.

최정호 SK브로드밴드 수도권 CP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소상공인의 창업을 돕고 지속 성장하도록 맞춤형 서비스를 지속 보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준영 기자 pjy60@viva100.com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밴드
  • 인스타그램
  • 프린트

기획시리즈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