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9-07

베일 벗은 LG 'V20'…향상된 오디오·카메라로 구매력 UP!

 
LG전자 `LG V20'이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7일 오전 서울 LG전자 서초 R&D캠퍼스에서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20' 공개 행사가 열렸다.
 
행사장은 관심을 갖고 찾아온 많은 취재진으로 북새통을 이룬 가운데, LG전자는 'V20'만의 몇 가지 특장점을 발표했다.
 
V20은 `LG V10'의 후속 모델로, V10에서 호평받았던 오디오, 비디오 기능의 완성도를 높였다고 말한다.
 
V20은 '쿼드 DAC(Quad Digital to Analog Converter, 디지털-아날로그 변환기)'를 탑재해 원음에 가까운 소리를 제공한다. 또, 세계적인 오디오 브랜드인 'B&O 플레이'와 협업을 통해 세계 최고 수준의 스마트폰 오디오 음질을 구현한다.
 
세계최초로 전·후면 광각 카메라를 탑재한 부분도 눈여겨 볼만하다. 후면에는 75도 화각을 지닌 1,600만 화소 일반각 카메라와 135도 화각의 800만 화소 광각 카메라를 탑재했다. 전면에는 120도 화각의 500만 화소 광각 카메라 한 개를 탑재했다. 이 때문에 셀카봉 없이도 최대한 많은 사람의 모습을 사진으로 담아낼 수 있다.
 
이 외에도 '흔들림 보정 기능(Steady Record 2.0)'을 탑재한 동영상 촬영 기능, 하나의 디스플레이를 두 개의 독립된 화면처럼 사용하는 '세컨드 스크린' 기능, 스마트폰 최초로 탑재한 '안드로이드 7.0 누가(Nougat)' 등 다양한 기능으로 사용자들의 만족감을 충족시킬 예정이다.
 
'티탄', '실버', '핑크' 등 3가지 색상과 3200mAh 용량의 탈착형 배터리를 탑재한 V20은 이달 말에 출시될 예정이다.
 
최민석 기자 yullire@viva100.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