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4

[브릿지영상] '톱스타 유백이' 전소민, 갑작스러운 사투리 연기도 완벽 소화

 
배우 전소민이 깨알 같은 사투리 연기를 즉흥적으로 선보였다.
 
14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tvN 새 불금 시리즈 '톱스타 유백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유학찬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지석, 전소민, 이상엽, 허정민이 참석했다.

섬 여즉도 처녀 깡순을 연기하는 전소민은 "사투리 연기가 쉽지만은 않다. 너무 어렵고 부담도 많이 되는데, 일단 보시는 분들께서 부담스럽거나 거부감이 들지 않게 최대한 비슷하게 구사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사투리 연기 소감을 전했다.
 
이어 "상엽 씨랑 저랑 그것(사투리)에 대해 고민도 많이 하고 통화도 많이 했다. 현장에서 툭 치면 사투리가 나올 정도가 됐다. 스태프 분들도 사투리를 잘하시고, 모든 분이 한마음 한뜻으로 사투리를 쓰고 있다"고 덧붙였다.
 
"겁나 좋아 부러~"라는 깨알 같은 사투리 연기도 즉흥적으로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톱스타 유백이'는 대형 사고를 쳐 외딴섬에 유배 간 톱스타 유백이 슬로 라이프의 섬 여즉도 처녀 깡순을 만나 벌어지는 문명충돌 로맨스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16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최민석 기자 yullire@viva100.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