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전국 > 서울·수도권

‘송도국제도시’ 뉴시티 서밋 6월 송도 개최

번영하는 도시의 미래와 웰빙 컨퍼런스

입력 2017-03-21 15:2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새로운 도시 모델을 제시하고 스마트시티 관련 비즈니스를 창출하기 위한 국제회담인 ‘뉴시티 서밋(New Cities Summit)’이 6월 7∼9일 인천 송도국제도시에서 열린다.

21일 인천경제청에 따르면 뉴시티 서밋은 스위스에 본부를 둔 뉴시티 재단이 개최도시와 글로벌기업들의 후원을 받아 2012년부터 세계 주요 도시에서 매년 열고 있다.

인천 개최는 프랑스 파리,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캐나다 몬트리올 등에 이은 제6회 행사다.



올해는 50여 개국의 정·재계, 학계 인사 8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현재 세계적 트렌드는 환경에서 휴먼으로 옮겨가는 추세로 국가나 도시의 발전을 GDP나 GNP 등 경제지수로 측정하던 기존의 페러다임이 삶의 질, 행복 정신적인 만족 정도를 측정하는 것으로 변화한다.

이에 따라 시민들에게 공간 연대와 유대감 부여하고 인간의 복지에 최상의 가치를 두는 미래도시 구상이다.

참가자들은 송도국제도시를 중심으로 스마트시티 현지 견학을 하고 도시 웰빙, 디지털 도시개발, 친환경 도시공간 디자인 등에 대한 주제발표와 패널토의, 워크숍 등을 갖는다.

인천경제청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스마트시티 관련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하고 인천을 세계가 주목하는 미래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인천=이춘만 기자 lcm9504@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한국철도공사

대구광역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