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전국 > 호남

고흥군, 해수욕장 물놀이 사고 예방을 위한 생존수영 교육 진행

‘잎새뜨기’로 어린이도 1시간은 거뜬

입력 2018-08-02 09:5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고흥 해수욕장 물놀이 사고 예방을 위한 생존수영 교육 )
▲물놀이 사고 예방을 위한 생존 수영의 일환인 ‘잎새뜨기’ 실습교육을 1일부터 3일까지 실시한다. 사진제공=고흥군
전남 고흥군(군수 송귀근)이 물놀이 사고 예방을 위한 생존 수영의 일환인 ‘잎새뜨기’ 실습교육을 1일부터 3일까지 실시한다.

(사)한국안전수영협회(김철기)와 공동 진행되는 이번 교육은 물놀이 사고를 예방코자 나로우주해수욕장 등 6개소를 시작으로 3일까지 관내 12개소 해수욕장에서 생존 수영을 위한 잎새뜨기 실습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생존수영 ‘잎새뜨기’는 물에서 안전도구 없이 표류했을 때 대처하는 방법으로 몸에 힘을 빼고 물 위에 대(大)자 상태로 누워 있는 것을 말하며 구조가 될 때까지 물에 떠서 어린이라도 1시간은 버틸 수 있고 누구나 쉽게 따라 배울 수 있다.



최근 물놀이 사고가 급증하는 가운데 30%가 넘는 피해자가 어린이와 청소년으로 물에 빠졌을 때 갑작스런 상황에 대처하지 못하고 허우적대다 골든타임을 놓쳐 버리기 때문으로 ‘잎새뜨기’는 구조대가 올때까지 안전하게 생존하는 효과가 있다.

한편, 고흥군은 관내 12개 해수욕장을 8월 20일까지 운영하며 개장기간동안 단 한건의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교육과 사고예방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 할 계획이다.


고흥=정원 기자 weeoney@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한국철도공사

대구광역시청

영광군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