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전국 > 충청

순천향대 ICT융합재활공학연구센터, 따뜻한 콘텐츠개발 등 남다른 성과 눈길

“2019년 재활산업기술 전문인력양성사업 두각 나타내”

입력 2019-01-21 08:4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ICT융합재활공학연구센터 참여기업 협의회
최근 순천향대 ICT융합재활공학연구센터가 15개 참여기업과 협의회를 열고 MOU를 맺는 등 지난해 성과를 바탕으로 산업체 요구에 부응하는 인재양성을 위한 산학 융합프로젝트에 집중해 나아가겠다고 다짐하고 있다(사진제공=순천향대학교)
지난 2015년부터 국내 재활산업분야 기술전문인력양성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순천향대 ICT융합재활공학연구센터가 정부사업의 핵심 주관기관으로 활발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순천향대 ICT융합재활공학연구센터(센터장 남윤영) 작업치료학과 등 관련학과 교수 23명이 학과 간 융합을 통한 다양한 활동으로 이 분야 전문인력양성사업에 대한 지평을 넓히며 새롭게 주목받고 있다. 우리나라의 경우 급격한 고령화로 치매환자가 지난 2013년 58만 명에서 2017년 72만 명으로 급증했다.

그만큼 정부도 최근 재활산업 분야의 발전과 사회의 다양한 사회적 계층을 돕기 위한 따뜻한 기술개발에 국가적 관심을 집중하고 있고, 이런 배경은 스타트업 벤처시장과 대기업에 이르기까지 디지털 헬스분야의 신 사업들이 빠른 속도로 등장하며 재활산업에서의 ICT융합 전문인력의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이에 대해 대학 관계자는 “그러나 우리나라 재활공학 분야의 경우 대부분 하드웨어 개발에 치우쳐 있고 ICT융합 기술과 재활과학기술의 접목을 통한 신 산업 분야인 스마트 재활산업을 이끌어 갈 창의적 석·박사 고급인력 양성과 창의적 아이디어 사업화의 기술개발 지원이 요구되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최근 순천향대 ICT융합재활공학연구센터가 2019년 재활산업기술전문인력양성사업 참여기업 협의회를 열어 참여기업과 MOU를 맺고 그동안의 성과를 공유하며 협력을 이끌어내는 특별한 이유가 여기에 있다.

이 사업은 창의적인 스마트ICT융합 재활산업 기술연구 및 전문인력 양성을 통해 미래재활 산업분야의 발전을 이끌기 위한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의 산업전문인력 역량강화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2015년부터 5차년 계획으로 진행돼 오고 있다.

관련 기업체와의 협의회에서는 ㈜비트컴퓨터 및 ㈜영국전자 등 전국 15개 참여기업과 대학원생, 참여교수 등 산학협력관계자들이 참석해 재활산업기술 전문인력양성사업에 대한 보고회를 갖고 지난 2018년 사업의 성과 및 연구실적 등을 공유하는 자리가 마련되기도 했다.

또 재활산업기술 전문인력양성사업의 고도화와 참여기업 간 정보교류를 통해 동종발전 및 상호협력 강화를 위한 참여기업과의 MOU체결을 갖는 등 발빠른 행보를 보이면서 긍정적인 반응을 얻어내고 있다.

ICT융합재활공학센터 샌터장 남윤영 교수는 “고령화 사회 및 헬스케어 4.0시대에 대비하고 미래 산업주역 양성으로 세계시장을 선점하기 위해서는 학생들의 실무능력배양을 통해 산업현장 활용이 가능한 우수한 인재를 양성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해에는 SCI 저널 5건, 해외 학술대회 14편의 논문발표가 이뤄졌고, 김재민 학생이 가족기업인 이화피닉스요양병원과 협업을 통해 가상현실을 이용한 노인 낙상예방 훈련 콘텐츠 개발 외 4건의 융합프로젝트를 성공시키는 성과를 거뒀다”며 이 분야에서 얻어진 성과가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했다.

정부는 범국가적 차원의 재활산업의 글로벌 방향성과 신 시장 진출을 선도할 역량 있는 현장형 R&D 전문인력을 집중 육성할 필요가 있다는 판단 하에 창의적인 스마트ICT융합 재활산업 기술연구 및 전문인력 양성을 통해 미래재활 산업분야의 발전선도를 목표로 산업 전문인력 역량강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에 따라 순천향대 ICT융합재활공학센터는 2019년 4차년도 사업목표를 ICT융합스마트재활공학 인력양성 시스템고도화로 정하고 규제과학전문가 자격증취득을 위한 지원프로그램 운영 및 역량향상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등 산업체 요구에 부응하는 인재양성을 위한 산학 융합프로젝트에 집중할 방침이다.

아산=이정태 기자 ljt474@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한국철도공사

대구광역시청

영광군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