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피플 > 동정

웹툰 '여신강림' 작가 김나영, 대한사회복지회 아너패밀리 가입...홍보대사도 맡아

입력 2021-04-01 10:58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여신강림 김나영2
웹툰 ‘여신강림’의 김나영 작가가 서울 강남구 역삼동 대한사회복지회에서 아너패밀리 가입 인증패와 홍보대사 위촉패를 들고 기념사진 촬영에 응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사회복지회)

인기 웹툰 ‘여신강림’의 야옹이 작가(본명 김나영)가 보호가 필요한 아이와 한부모 가족 지원을 위해 2000만 원을 기부하며 대한사회복지회 고액기부자 모임 ‘아너패밀리’에 가입했다.

대한사회복지회(회장 김석현)는 1일 네이버 화요 웹툰 1위이자 전 세계 누적 조회 수 40억 뷰를 기록한 ‘여신강림’의 김나영 작가가 ‘아너패밀리’ 3호 회원 가입과 함께 홍보대사로 위촉됐다고 밝혔다. 그는 2022년까지 1억 원을 기부하기로 약정했다.

아너패밀리는 대한사회복지회의 1억 원 이상 개인 고액기부자 모임으로 1회에 1억 원 이상 기부하거나 5년 간 1억 원 기부를 약정한 경우 회원이 된다. 정회원·약정회원·특별회원으로 구성되며, 회원 가입 시 인증패 증정과 핸드프린팅 전시, 세제 안내, 사업내역 보고, 각종 간행물 등재 등의 예우를 받게 된다.



지난달 예고 없이 후원금 계좌에 ‘김나영’이름으로 기부금을 입금한 그는 직원들이 얼굴 없는 후원자를 찾아 나설 때까지 외부에 이 사실을 공개하지 않았다.

김 작가는 “대한사회복지회가 취약계층 지원에 정성을 쏟는 것 같아 연락 없이 후원했다”며 “조용히 기부하려 했으나 더 많은 분들이 후원할 수 있도록 알리는 것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는 평소 어려운 환경에 놓인 이들을 위해 수시로 기부해 왔으며 이번 후원금은 아동과 한부모 가정 자립 지원 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김석현 대한사회복지회 회장은 “퀄리티 높은 작품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으며 웹툰분야의 한류바람을 주도하고 있는 김나영 작가님의 나눔에 감사한다”며 “우리사회 지도층의 아름다운 동행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2018년부터 네이버웹툰에서 연재 중인 ‘여신강림’은 외모 콤플렉스 주인공이 빼어난 메이크업 솜씨로 여신이 된 이야기를 그린 로맨스 작품이다. 최근 드라마로 제작돼 큰 인기를 얻었으며 10개 언어로 100여 국에 제공되고 있다.

대한사회복지회는 1954년 설립 이래 영유아보호시설, 아동일시보호소, 발달장애아 돌봄·치료시설, 한부모가족시설, 가정위탁지원센터, 학교 밖 청소년 돌봄시설 등에서 1000여 명의 아이들을 보호하고 있는 아동복지전문 사회복지법인이다.

이희승 기자 press512@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한국철도공사

대구광역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