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문화 > 방송 · 연예

선우정아 '월간 윤종신' 4월호 참여…'모처럼' 22일 발매

입력 2021-04-20 09:2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선우정아
사진=미스틱스토리
가수 선우정아가 ‘월간 윤종신’에 참여한다.

리페어로 진행되는 올해 윤종신의 월간 음악 프로젝트 ‘월간 윤종신’ 4월호는 지난 2000년 발매된 윤종신 8집 앨범 ‘헤어진 사람들을 위한 지침서’에 수록된 ‘모처럼’이다.

‘모처럼’은 지난 사랑이 머물렀던 자리를 추억하는 노래로, 이번 리페어 버전은 선우정아가 참여했다.



윤종신은 “올해 리페어 프로젝트를 계획하면서 선우정아는 내가 희망하는 참여 아티스트 1순위였다”며 “선우정아가 만든 음악을 들으면서 ‘이 친구는 작곡가 혹은 작사가라는 이름으로 가둘 수가 없는 사람이구나. 그냥 예술가구나’ 생각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이에 윤종신은 이번 리페어를 준비하면서 제작의 모든 과정을 선우정아에게 일임했고, 편곡의 방향도 표현의 방식도 선우정아의 스타일을 따라갔다.

다른 아티스트를 프로듀서로 초빙한 경우는 몇 번 있었지만 이번처럼 프로듀싱에서 퍼포밍까지 통틀어 제안한 것은 처음이었고, 곡 선정시 후보군을 좁힌 것 말고는 별다른 의견을 제시하지 않았다. 이렇게 해야 완전히 다른 느낌의 ‘모처럼’을 만날 수 있을 것 같았기 때문이다.

윤종신은 “원곡이 정지된 느낌이라면, 리페어 버전은 듣자마자 흐르고 있다는 느낌을 받았다”며 “같은 곡 같은 가사이지만 정서가 확실이 다르다고 느꼈다. 감동 받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선우정아가 부른 ‘모처럼’은 22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이종윤 기자 yagubat@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한국철도공사

대구광역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