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헬스 > 의료

정은경, “접종 이상반응 0.1%…걱정 안해도 된다”

입력 2021-05-08 13:5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clip20210508135628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왼쪽)이 8일 세종시 아름동 예방접종센터를 찾아 코로나19 백신 접종 전 문진을 하는 등 자원봉사를 하고 있다.(사진제공=연합뉴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이 어버이날을 맞아 방문한 세종시 예방접종센터에서 “접종 이상반응은 0.1% 정도”라며 백신 부작용에 대한 걱정 없이 접종에 많이 참여해달라고 당부했다.

8일 노란 민방위복에 카네이션을 달고 온 정 본부장은 화이자 백신을 접종하러 온 어르신들에게 “어버이날인데도 접종하러 와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이상 반응은 0.1% 정도이고, 발열·근육통 증상이 대부분이니 접종에 참여해달라”고 전했다.

정 본부장은 센터에서 예진표 작성을 도우며 어르신들에게 목이 아프거나 따갑진 않은지, 아스피린 등 복용 중인 약은 없는지 등을 질문하고 확인했다. 정 본부장은 “화이자 백신은 2차 접종이 더 아프다고 한다”며 “휴식을 취하고 물을 충분히 섭취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60대 이상은 코로나19로 인한 사망률이 100명 중 5명, 80대 이상은 10명 중 2명에 달한다”며 “내달 말까지 60대 이상에 대한 1차 접종이 원활하게 진행되면 안전하게 가족 모임을 하실 수 있을 것”이라며 접종에 적극적으로 참여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그는 응급 병상에 비상 약품은 제대로 갖춰져 있는지, 구급차는 가까이 있는지, 인근 종합병원까지 거리는 얼마나 되는지 등을 점검했다. 세종시에서는 아나팔락시스 등 중증 이상증상 없이 접종이 진행됐다.

정 본부장은 “세종지역 접종 속도가 빨라 다행”이라며 “코로나19 접종으로 85% 이상의 예방 효과를 거둘 수 있다고 하니 안전하게 생활하실 수 있을 것”이라고 원활한 접종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류용환 기자 fkxpfm@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여수시청

고양문화재단

용인시의회

서울사이버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