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서울 초미세먼지 경보 해제…주의보는 유지

입력 2021-05-08 14:1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clip20210508141240
(사진제공=연합뉴스)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서울에 내려져 있던 초미세먼지(PM-2.5) 경보를 8일 정오 해제하고 주의보로 대체한다고 밝혔다.

시는 서울의 PM-2.5 시간 평균 농도가 162㎍/㎥였던 7일 24시에 경보를 발령했으며, 그 후 12시간만에 농도가 70㎍/㎥로 낮아져 경보 해제 기준(75㎍/㎥ 미만)을 충족함에 따라 주의보로 변경 발령했다.

다만 미세먼지(PM-10) 경보는 그대로 유지 중이다.



공기 중에 초미세먼지나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지면 노인·어린이·호흡기질환자·심혈관질환자는 실외활동을 자제해야 하며, 실외활동 시간을 줄이고 외출할 때는 마스크를 쓰는 것이 바람직하다.

이연진 기자 lyj@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여수시청

고양문화재단

용인시의회

서울사이버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