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비바100 > Leisure(여가) > 방송·연예

'파친코' 노상현, KBS ‘커튼콜’ 캐스팅…하지원·강하늘과 호흡

입력 2022-05-25 13:2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이미지 014
노상현 (사진=에코글로벌그룹)

배우 노상현이 KBS 새 드라마 ‘커튼콜: 나무는 서서 죽는다’(이하 ‘커튼콜’)에 합류한다.

25일 드라마 제작진은 “노상현이 ‘커튼콜’ 출연을 확정했다”며 “극 중 베일에 가려진 남자 ‘리문성’ 역”이라고 밝혔다.

‘커튼콜’은 북에서 온 시한부 할머니의 마지막 소원을 이뤄주기 위해 귀순한 손자를 연기하는 한 남자의 연극에 얽힌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앞서 배우 강하늘, 하지원, 성동일 등이 출연을 확정해 화제를 모았다.

노상현이 연기하는 ‘리문성’은 의문 투성이 캐릭터로, 과연 그가 작품 속 인물들과 어떤 관계로 얽히게 될 지, 그가 가지고 있는 ‘진찌’ 사연은 무엇일 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배우 노상현은 애플TV+ ‘파친코’에서 평양 출신 목사 ‘이삭’을 연기해 얼굴을 알렸다. 극 중 이삭은 ‘선자’의 삶에 새 길을 여는 한편 자신 역시 선자를 만나 내면을 다지고 내재된 능력을 발휘하는 인물로, 노상현은 이삭 캐릭터를 입체적으로 연기해 시청자들로부터 호평받았다.

한편, KBS 새 드라마 ‘커튼콜: 나무는 서서 죽는다’는 캐스팅이 완료되는 대로 본격 제작에 돌입할 예정이다.

김세희 기자 popparrot@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기획시리즈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청심플란트치과

진주시청

여수시청

삼성생명보험

용인특례시의회

LH 한국토지주택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