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전국 > 서울·수도권

인천TP-인천시, 수요 기반 문화콘텐츠 제작 지원

수요 기반 실증을 통한 수요기업-제작기업 ‘윈윈’ 기대

입력 2024-03-19 10:3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인스타그램
  • 밴드
  • 프린트
인천TP 로고
인천테크노파크 로고. 인천TP제공


인천테크노파크(인천TP)와 인천시는 올해 문화콘텐츠 제작 지원사업 중 일부를 ‘수요 기반 실증’ 방식으로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수요 기반 실증’이란 문화콘텐츠 제작 지원사업의 가시적인 추진 성과를 위해, ▲시·군·구 ▲공공기관 ▲대기업 등의 콘텐츠 제작수요와 기술력 있는 중소 콘텐츠 기업을 연계하는 것을 말한다.

이를 위해 인천TP와 인천시는 지난달 27일 ▲연수구청 ▲인천관광공사 ▲인천환경공단 ▲인천소방본부 ▲MBC플레이비(키자니아) 등 10여 개 수요기관을 대상으로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

그 결과 수요기관으로부터 14건의 콘텐츠 제작수요를 접수했고, 그 리스트를 인천TP 누리집을 통해 오는 27일까지 공개한다.

해당 콘텐츠 제작수요 리스트는 앞으로 공모할 콘텐츠 제작 지원사업에서 지정과제 등의 형태로 연계를 지원할 예정이다.

수요 기반 콘텐츠 실증지원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인천TP 콘텐츠기업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인천TP 관계자는 “수요 기반 실증을 통해 콘텐츠 제작 기업은 판로 확대와 투자유치 등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얻고, 수요기관은 역량 있는 콘텐츠 제작업체 발굴에 대한 부담을 덜 수 있어 윈윈하는 협업 체계가 구축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천=이춘만 기자 lcm9504@viva100.com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밴드
  • 인스타그램
  • 프린트

기획시리즈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