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부동산 > 부동산 뉴스

30층 이상 고층 전성시대…높을수록 주거가치도 오른다

입력 2024-07-10 12:4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인스타그램
  • 밴드
  • 프린트
clip20240710124403
힐스테이트 청주센트럴2차’ 조감도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부동산 시장에서 고층 아파트가 점점 늘어나는 등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고층 아파트는 뛰어난 조망권과 일조권을 갖추고 지역 내 랜드마크로 자리잡는 경향이 강해 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다.

10일 국토교통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전국 31층 이상의 고층 건물은 4316동으로 전년(3814동)대비 12.3%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전체 건축물 중 고층 건물이 차지하는 비율도 2020년 0.043%에서 2023년 0.058% 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회적으로 고층 건물은 ‘부(富)의 상징’으로 통한다. 15층 아파트가 주류를 이뤘던 1990년대에는 9층 안팎이 로열층으로 분류됐다. 이후 2000년대로 접어들자 타워팰리스를 시작으로 30층이 넘는 고층 아파트가 속속 공급되면서 로열층은 20층 이상으로 바뀌었고 고층이 부의 상징으로 인식되면서 조망권이 로열층의 가장 큰 매력으로 부각됐다.

고층 아파트는 청약시장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한국부동산원 청약홈 자료를 분석한 결과, 비수도권 올해 청약 경쟁률 TOP 10 단지 중 30층 이상의 높이를 갖춘 단지가 6곳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방 분양 시장이 침체기를 겪는 가운데서도 높이와 차별화된 입지를 바탕으로 흥행에 성공한 것으로 분석된다.

고층 아파트는 올해 집값 상승세도 고공행진 중이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에 따르면, 최고 65층 규모의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전용 84㎡가 올해 2월 18억7930만원(58층)에 거래되며 신고가를 찍었다. 직전 실거래가는 지난해 7월 13억(58층)으로 반년 만에 약 6억원의 웃돈이 붙은 것이다.

지방에서는 충북 청주시 복대동에 위치한 최고 45층 아파트 ‘두산위브지웰시티 2차’ 전용면적 80㎡는 지난 6월 6억4500만원에 거래됐다. 동일 면적이 지난해 4월 5억2000만원에 거래된 것을 감안하면, 약 1년만에 2억2500만원 오른 것이다.

부산시 남구 용호동에 위치한 최고 69층 아파트 ‘더블유’ 전용 99㎡ 역시 올해 3월 13억8000만원(29층)에 거래돼 직전 실거래가(2023년 8월)보다 5000만원이 올랐다. 이 기간 부산시 남구 용호동 아파트 매매가가 보합세를 유지했다.

올해 분양시장에서 고층 분양 경쟁은 꾸준할 전망이다. 실 거주 목적에 투자가치가 더해지기 때문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충청북도 청주시 고속터미널 복합개발(MXD) 사업지의 마지막 분양 단지인 ‘힐스테이트 청주센트럴2차’를 분양 중이다. 지하 6층~최고 49층, 2개동, 전용면적 84~197㎡, 총 258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단지 1층에 청주고속터미널이 조성돼 광역 교통 이용이 편리하며, 충북선 청주역과 KTX 오송역도 인근에 위치해 있다. 단지 내 복합 쇼핑몰에는 현대아울렛 청주점과 청주 최초 DA관을 갖춘 메가박스가 입점 예정이며, 페스티벌 가든 등의 휴식·문화공간도 함께 들어서 편리한 쇼핑, 문화, 여가 생활을 즐길 수 있다. 또한, 대형 패션몰과 F&B 기능이 강화된 약 3만 평의 대규모 라이프스타일 복합 쇼핑몰은 바로 인접한 메가폴리스(롯데마트 등), NC백화점 등 기존 중심상권과 연계돼 청주 최대 상권으로 발돋움할 것으로 기대된다.

삼성물산은 오는 10월 인천 연수구 송도역세권구역 도시개발사업으로 ‘래미안 송도역 센트리폴’을 분양할 예정이다. 송도역세권구역 도시개발사업지 내 위치하며, 지상 최고 40층, 19개 동, 전용면적 59~101㎡ 총 2549가구의 대단지로, 블록별 가구수는 ▲1블록 706가구(전용면적 59~84㎡) ▲2블록 819가구(전용면적 59~95㎡) ▲3블록 1024가구(전용면적 59~101㎡)이며, 이 중 3블록을 우선 분양할 예정이다. 인천발 KTX와 GTX-B, 월곶판교선 교통 호재가 기대되는 송도역세권구역 도시개발사업지 내 첫 번째 공급 단지로, 특히 삼성물산이 시행부터 시공까지 맡은 자체사업으로 공급돼 차별화된 상품성까지 기대된다.

효성중공업·진흥기업은 경기 성남시 중원구 중앙동 일원에 건립되는 ‘해링턴 스퀘어 신흥역’을 8월 분양할 예정이다. 중1구역 도시환경정비사업을 통해 공급되며 지하 4층~지상 최고 35층, 아파트 15개 동 1972가구, 오피스텔 2개 동 240실 규모다. 이 중 아파트 전용면적 59~84㎡ 1311가구, 오피스텔 전용면적 26~36㎡ 138실이 일반에 분양된다. 단지는 서울 지하철 8호선 신흥역과 직통 연결(1단지 선큰광장 연결)되는 초역세권 입지를 갖췄다.

채훈식 기자 chae@viva100.com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밴드
  • 인스타그램
  • 프린트

기획시리즈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