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산업·IT·과학 > 석유화학 · 정유 · 가스 · 전력

한전 전력硏, 금화씨엔이와 ‘전력계통 안정화 장치’ 기술협력

전력연구원 자체 기술로 개발한 ‘전력계통 안정화 장치 튜닝기술’ 사업화 추진

입력 2020-04-22 09:3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제어장치, MOU체결
제어장치 및 한전 전력연구원과 금화씨엔이 MOU체결 모습.(사진=한전 전력연구원)


한국전력(사장 김종갑) 전력연구원은 발전기 디지털 제어설비 제작업체인 금화씨엔이(주)와 함께 발전기 디지털 제어기인 ‘전력계통 안정화장치’의 사업화 추진을 위한 기술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전력계통 안정화장치(Power System Stabilizer)’는 전력계통의 데이터를 활용해 발전기 내부 회전체의 진동을 감소시켜주는 시스템이다. 외국의 경우는 일정 규모 이상의 발전기에 의무적으로 채택하고 있다. 국내에서도 발전사업자는 산업부의 ‘전력계통 신뢰도 및 전압 품질 유지기준’ 및 ‘전력시장 운영규칙’에 따라 의무설치·운전해야 한다.



전력연구원은 국내 최초로 ‘전력계통 안정화장치’를 국산화 개발해 발전소에 적용 중이다. 전력계통 해석을 통해 파라메터(매개 변수)를 최적으로 튜닝하는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양해각서를 통해 전력연구원은 금화씨엔이㈜가 국내외 발전소에 납품하는 제어장치의 운영과 전력계통 분석을 통한 파라메터 최적튜닝을 지원할 예정이다. 금화씨엔이㈜는 현장 성능시험을 위한 데이터 입출력 기술을 전력연구원과 상호 협력키로 했다.

전력연구원 관계자는 “현재 국내 발전기의 아날로그 제어기가 디지털 제어기로 계속 교체되고 있어 국내외 디지털 제어기 시장이 커지고 있으며, 신재생에너지원에 대해서도 본 장치가 적용될 전망이므로 그 수요가 급증할 것”이라며 “이번 양해각서 체결로 전력연구원이 보유한 전력계통 해석 및 전력계통 안정화장치 파라메터 튜닝기술의 상품화가 조속히 진행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세훈 기자 twonews@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한국철도공사

대구광역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