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금융 > 재테크

비트코인, 2만달러 회복 기대…올해 20% 이상 상승

입력 2023-01-14 11:5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인스타그램
  • 밴드
  • 프린트
2022111001000701900029061
가상화폐 비트코인 이미지 (AP=연합뉴스)

 

가상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상승세를 이어가며 2만 달러 회복을 눈앞에 뒀다.

13일(현지시간) 미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에 따르면 미 동부 기준 이날 오후 6시(미 서부 오후 3시) 현재 비트코인 1개당 가격은 전날보다 6.06% 급등한 1만9823.01달러(2462만원)에 거래됐다. 11일 연속 상승이며 두달여 만에 2만 달러 회복을 기대하게 했다.

비트코인은 올해 들어 20% 이상 상승했다. 비트코인이 2만 달러에 오른 것은 가상화폐 거래소 FTX의 유동성 위기 소식이 전해진 작년 11월 8일이 마지막이다.

올해 미국 물가 상승 둔화가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기준금리 인상 속도 조절로 이어질 수도 있다는 기대감이 위험 자산에 대한 투자 심리를 부추긴다는 분석이 제기됐다.

톨배큰 캐피털 어드바이저 창업자인 마이클 퍼브스는 연준이 기준금리 인상을 느리게 진행할 것이란 전망으로 위험자산 가격이 오르고 있다고 내다봤다.

아울러 FTX가 파산보호 신청 후 우려와 달리 두 달 넘게 큰 악재가 나오지 않으며 FTX 사태가 어느 정도 진정 국면에 접어들었다는 분석이 나왔다.

가상화폐 전문가인 노엘 애치슨은 불투명한 가상화폐 시장 전망이 다소 호전되면 기관투자자들도 가상화폐 시장으로 돌아올 것으로 보고 있다고 예상했다.

가상화폐 시장은 지난해 연준의 초고속 금리 인상과 한국산 코인 테라USD(UST)·루나 폭락 사태, FTX의 붕괴 등으로 위기를 맞았고 비트코인은 작년 한해 64% 급락했다.

빈재욱 기자 binjaewook2@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밴드
  • 인스타그램
  • 프린트

기획시리즈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