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문화 > 방송 · 연예

오늘(23일)부터 본격 추석 영화 파티 '해적'·'럭키'·'남한산성'·'복수는 나의 것'

입력 2018-09-23 17:4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영화

 

추석 연휴를 맞아 지상파와 종합편성채널 TV 방송사들이 다양한 추석 특선 영화들을 편성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3일 SBS에서는 오후 1시 10분 손예진·김남길 주연의 영화 '해적: 바다로 간 산적'이 방송된다. 영화 '해적'은 고려 말 조건 건국 초기에 이성계가 '조선'이라는 나라를 세울 때 필요한 '국새'에 대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으며 관객 수 860만 명을 기록한 대표 흥행 영화다. 

 

KBS 2TV는 오후 11시 30분 영화 '럭키'를 편성됐다. 영화 '럭키'는 2016년 10월 개봉한 이계벽 감독의 작품으로 유해진, 이준, 조윤희, 임지연, 조한철 등이 출연했다. 성공률 100%의 완벽한 카리스마의 킬러가 목욕탕 키 때문에 무명배우로 운명이 바뀌면서 펼쳐지는 반전 코미디 영화다.

 

tvN에서는 오후 10시 영화 '남한산성'이 방송된다. 영화 '남한산성'은 소설가 김훈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이병헌, 김윤석, 박해일, 고수 등 탄탄한 연기력이 배우들이 출연해 깊은 연기 내공을 펼친다. 

 

JTBC에서는 오후 5시 25분 손예진과 소지섭 주연의 멜로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가 편성된다.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동명 일본 소설 원작으로 비가 오는 날 다시 돌아오겠다는 약속을 남기고 세상을 떠난 여자와 그 여자와 다시 사랑에 빠진 한 남자의 애틋한 사랑 이야기를 그렸다. 

 

채널A에서는 오후 1시 30분 영화 '트랜센던스'가 방송된다. 컴퓨터의 자아를 가진 인공지능을 다룬 영화로 미래를 좀더 다른 시각으로 바라볼 수 있게 한다. 조니 뎁, 레베카 홀, 모건 프리먼 등이 출연했다.

 

마지막으로 TV조선에서는 0시 30분 '복수는 나의 것'이 방송된다. 송강호, 신하균, 배두나 등이 출연하는 영화 '복수는 나의 것'은 박찬욱 감독의 네 번째 영화로 누나의 신장 이식 수술비를 마련하기 위해 중소기업 사장의 딸을 유괴하면서 벌어지는 범죄 스릴러물이다.

 

김이화 기자 my-god6716@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대한사회복지회-행복한날엔나눔

대한사회복지회-교육지원

거창군청

영암군청

경기도의회

오산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