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문화 > 방송 · 연예

함소원, 진화와 불화설 심경…"이 가정 지켜낼 것"

입력 2021-02-26 10:4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함소원 진화
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방송인 함소원이 남편 진화와의 불화설에 대한 심경을 말했다.

26일 함소원은 자신의 SNS를 통해 진화와 찍은 사진들을 게재하며 최근 제기된 불화설에 입을 열었다.

앞서 한 매체는 함소원과 진화가 이혼 위기에 놓였다고 전했다. 이에 함소원은 ‘가족’이라는 해시태그를 건 뒤 “우리는 너무나 사랑해 결혼했다. 우리의 사랑 앞에선 나이도, 사람들의 시선도, 국경도, 그 어떤 장애물도 없다고 생각했다. 너무나 사랑했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가족이 되어가는 과정 같다. 저는 이 가정을 지켜낼 것이다. 저를 믿고 조금만 기다려 달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함소원과 진화는 2018년 18살의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결혼해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이종윤 기자 yagubat@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대한사회복지회-행복한날엔나눔

대한사회복지회-교육지원

오산시청

인천광역시교육청

한국철도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