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문화 > 방송 · 연예

조정석♥ 거미, 오늘(27일) '유스케' 출연…출산 후 첫 무대

입력 2020-11-27 14:1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거미
사진=KBS
가수 거미가 출산 후 첫 방송으로 KBS ‘유희열의 스케치북’을 찾는다.

27일 12시 40분 방송되는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한 거미는 첫 곡으로 드라마 ‘호텔 델루나’ OST인 ‘기억해줘요 내 모든 날과 그때를’을 선곡, OST 여왕답게 애절함 넘치는 무대로 시작을 알린다.

지난 8월 첫 딸을 출산한 거미는 “아직 실감이 안 나면서도 하루하루 감격스러운 시간들을 보내고 있다”며 “태교할 때 동요 메들리를 불러주기도 했다”며 거미표 동요 메들리도 보인다.



다운로드 (2)
유희열은 거미와 조정석을 음원 깡패 부부로 칭하며 두 사람의 가창력을 칭찬했다. 특히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OST 중 조정석이 리메이크한 쿨의 ‘아로하’를 언급하자, 거미는 “올해는 조정석이 나 대신 OST 상을 받을 것 같다”고 말하며 조정석의 뛰어난 가창력을 인정했다. 그러면서 “최근에는 내 소속사로 조정석의 행사 섭외 연락이 오기도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둘이서 노래를 자주 하냐는 유희열의 질문에 거미는 “그렇다. 일상이 노래인 것 같다”고 말하며 음악 부부의 면모를 보여주었다.

이에 거미는 출연하지 못한 조정석을 대신해 쿨의 ‘아로하’를 선곡, 거미의 노래에 유희열의 화음이 더해져 색다른 무대를 선물했다.


이종윤 기자 yagubat@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세종시청

남양주시의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