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오피니언 > 원 클릭 時事

[원 클릭 시사] 막내의 인기 이유

입력 2020-12-14 14:03 | 신문게재 2020-12-15 19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어느 나라에서든 막내가 가장 예쁨을 많이 받는다고 한다. 미국 텍사스주 멤피스대학의 캐서린 키츠먼 교수가 왜 그런 지 실험을 했다. 초등학교 남녀 학생들에게 자기 학급에서 가장 좋아하는 친구 3명, 가장 싫어하는 친구 3명의 이름을 적고 마이너스 1에서 플러스 1까지 점수를 매기게 했다. 외동인 경우 두 형제 자매 가운데 형이나 오빠(언니나 누나), 두 형제 자매 가운데 남동생(혹은 여동생)이라는 3개 카테고리로 나눠 평균 점수를 냈다.


그 결과 가장 인기 없는 쪽은 외동인 것으로 나타났다. 인간관계가 상대적으로 가장 서툰 것으로 평가받았다. 이 결과에 대해 캐서린 박사는 “형제가 없으면 싸울 일도, 화해하는 연습도 없었을 것이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가장 인기 있는 사람은 막내로 조사됐다. 캐서린 박사는 “막내들은 힘으로나 지혜로나 위 형제 자매를 이길 수 없어 어릴 때부터 분하고 억울한 상황을 자주 접했을 것”이라며 “이런 환경에서 나름의 인간관계를 맺는 기술을 터득한 덕분”이라고 추정했다. 눈치보기가 막내의 현명한 처세술이 되었다는 얘기다.

 

조진래 기자 jjr2015@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안양시청

한국폴리텍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