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뉴스 > 헬스플러스 > 메디컬

탐폰 8시간 이상 사용하면 ‘독성쇼크증후군’ 주의

생리대 세균증식 우려 2~3시간마다 교체해야 … 식약처, 생리용품 안전사용 동영상 배포

입력 2018-08-01 11:1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기사이미지
생리컵은 비싸고 자극적인 생리대의 대안으로서 아프리카에선 적정기술로 인정될 만큼 안전성과 경제성을 인정받고 있으며 국내서도 사용이 활성화될 전망이다.

생리대를 착용한 후에는 생리량이 적더라도 2~3시간 마다 제품을 교체하는 게 바람직하다. 생리혈이 흡수된 생리대에 세균이 증식할 수 있어서다. 탐폰을 교체하지 않고 오래 사용하면 면역력이 취약한 여성에게서 ‘독성쇼크증후군’이 나타날 수 있다. 탐폰은 8시간을 넘겨 착용하지 말아야 하고, 사용 후엔 반드시 제거해야 한다.


독성쇼크증후군(Toxic Shock Syndrom·TSS)은 인체 내에서 독소를 만들어 내는 포도상구균에 의해 발생되는 급성질환이다. 초기 증상은 갑작스런 고열, 구토, 설사, 햇빛에 탄 것과 같은 발진, 점막출혈, 어지러움 등이다. 즉시 치료하지 않으면 혈압저하 등 쇼크 상태에 이를 수 있어 치명적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여성의 ‘생리용품 안전사용’ 요령을 동영상에 담아 8일부터 배포한다고 1일 밝혔다.


생리대 개별 포장 상하면 감염 위험 


일회용 생리대는 개인별 생리량과 생리 시기에 따라 적당한 크기와 적절한 흡수력이 있는 제품을 선택해야 한다. 펄프가 주원료여서 포장이 손상되면 벌레가 침입하거나 습기가 차 세균이 번식할 수 있다. 제품의 낱개 포장이 손상되지 않도록 주의해서 건조한 곳에 보관해야 한다. 사용 중 발진, 염증 등 피부에 이상이 생기면 즉시 사용을 멈추고 전문의와 상담해야 한다.


자주 교체하기 위해 일부러 흡수력 낮은 탐폰 사용 권장


탐폰은 개인별 생리량에 따라 흡수력이 가장 낮은 제품을 사용해야 한다. 1개 제품을 오래 착용하는 것을 막기 위한 선택이다. 개봉하기 전에 손을 깨끗이 씻어야 하고 개봉한 즉시 사용해야 한다.


탐폰을 사용할 때엔 삽입관 손잡이가 몸 안으로 들어가지 않도록 손잡이 부분을 꼭 잡아야 한다. 사용 후에는 삽입관이 몸 속에 남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몸 속으로 들어가는 삽입관 형태가 변형된 제품은 사용하지 않아야 한다.


‘독성쇼크증후군’이 의심되면 즉시 탐폰을 빼내고 전문의와 상의해야 한다. ‘독성쇼크증후군’을 경험한 여성은 탐폰을 사용하지 않는 게 바람직하다.


생리컵 4~6시간마다 교체…최대 12시간 사용 가능


생리컵은 검지 손가락을 이용해 질 입구에서 자궁경부까지 길이를 확인한 후 개인별 신체 조건에 맞는 크기의 제품을 구입하는 게 중요하다. 1~2년마다 새 제품으로 교환하는 게 권장된다.


사용 전에 깨끗한 물로 씻고 끓는 물에 약 5분 동안 소독한 후 사용해야 한다. 최대 12시간까지 사용할 수 있지만 일반적으로 4∼6시간마다 교체하는 게 좋다.


전자레인지나 알코올을 이용한 세척·소독은 금물이다. 제품이 변형되거나 피부 자극이 커질 수 있다. 다른 사람이 쓴 제품은 사용하면 안 된다. 성장기 청소년, 출산 경험이 없는 여성, 자궁내 피임기구(IUD)를 사용 중인 여성은 전문의와 상담한 후 생리컵을 사용하도록 한다.


실리콘에 알레르기가 있거나, 질내 세균감염이 의심되거나, ‘독성쇼크증후군’을 경험한 사람은 생리컵을 사용하지 않는 게 옳다. 생리컵도 드물지만 ‘독성쇼크증후군’이 나타날 수 있다. ‘독성쇼크증후군’이 의심되면 생리컵을 빼고 전문의와 상의해야 한다.


현재 생리컵 4품목(4개사)은 국내 판매가 가능하도록 허가돼 있으며, 5품목(5개사)은 품목허가 신청이 접수돼 심사절차를 밟고 있다.



정종호 기자 healtho@viva100.com

   이 기사에 댓글달기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많이본뉴스
  • 최신뉴스

기획 시리즈

MORE

VIVA100

NEWS

人더컬처
카드뉴스
브릿지경제의 ‘신간(新刊) 베껴읽기’
브릿지 초대석
문화공작소

 평택시 농특산물 사이버장터

대한사회복지회-행복한날엔나눔

대한사회복지회-교육지원

오산시청

인천광역시교육청

한국철도공사